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삼성전자가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2차 판매를 준비한다. 21일 0시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한정 판매가 진행됐지만 접속 폭주로 인한 오류가 1시간가량 발생해 이용자들이 구매하지 못한 피해를 겪자 추가 판매에 들어가는 것이다.

21일 삼성전자는 “예상하지 못한 오류로 미처 구매를 못하신 고객님들의 의견에 따라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에 대한 추가 판매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추가 판매 공지. 삼성닷컴 캡처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구매 페이지는 구매 개시 30분 전인 20일 밤 11시 30분부터 접속이 원활하지 못했다. 이 상태가 1시간 넘게 이어지다 결국 21일 새벽 2시30분 준비된 물량이 동나면서 마감됐다. 삼성전자 측은 “간밤에 예상보다 훨씬 많은 고객들이 동시 접속해 접속이 원활하지 못했다”고 사과했다.

접속 불가 상태에서 매진 결과를 알게 된 소비자들의 불만이 터져 나오자 삼성전자가 추가 판매를 진행하는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이번 1차 판매 물량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지난 ‘갤럭시 폴드’ 홈페이지 물량 2,000대~3,000대보다는 많은 물량이 풀렸다는 설명이다. 2차 판매에 들어가기 위해 해외용 물량 등 추가 물량을 들여올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한편 톰브라운 에디션 가격은 297만원이다. 톰브라운 특유의 3가지 색상 디자인이 적용된 갤럭시Z플립과 ‘갤럭시 워치’, ‘갤럭시버즈+’ 등으로 구성돼 있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