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티이미지뱅크

DEAR ABBY: I am a vegan who is constantly pestered by uninvited comments like, "You're not getting the proper nutrition," or "That looks disgusting," or "You should just give it up." I wouldn't dream of making such rude comments to others about their diet. What one eats is his or her own business.

애비 선생님께: 저는 “당신은 적절한 영양소를 얻지 못하고 있어요.”라거나 “역겨워 보여요.”라거나 “그냥 포기하세요.”라는 등의 주제넘은 비판들로 계속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 절대 채식주의자입니다. 저는 다른 사람들의 식습관에 대해 그렇게 무례한 비판을 하는 것을 꿈에도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누가 무엇을 먹는지는 그 사람의 문제이죠.

My husband ― an omnivore ― and I have decided to raise our child vegan. He can choose whatever diet he prefers when he is older and educated about them. We work with a pediatric nutritionist to ensure that our son gets all the nutrients he needs. We make him pureed fresh vegetables, fruits, grains and more for almost every meal.

잡식성인 저희 남편과 저는 저희 아이를 절대 채식주의자로 키우기로 했습니다. 아들은 좀 더 나이를 먹고 식습관에 대한 교육을 받으면 자신이 원하는 것을 선택할 수 있죠. 저희는 소아 영양학자와 함께 저희 아들이 필요한 영양소를 모두 얻을 수 있도록 보장하고 있습니다. 저희는 아들에게 거의 매 끼니마다 신선한 채소 퓌레, 과일, 곡물과 그 이상의 것들을 먹이고 있죠.

We are now getting comments from family and friends who feel we're practically abusing our son. I believe people make these comments because they are ignorant about this lifestyle. I have asked them to stop, but they continue. What can I do to stop the unwarranted harassment?

SICK OF THE COMMENTS IN BALTIMORE

저희는 지금 저희가 아들을 사실상 학대하고 있다고 여기는 가족과 친구들로부터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저는 사람들이 이러한 생활 방식에 대해 무지하기 때문에 그런 비판을 하는 거라고 믿고 있죠. 저는 그들에게 그만 좀 하라고 말했지만, 그들은 멈추지 않습니다. 어떻게 하면 부당한 괴롭힘을 멈출 수 있을까요?

볼티모어의 비판에 질려버린 독자

DEAR SICK: Is your child's pediatrician aware of the diet you have him on? Is your pediatric nutritionist a member of the American Dietetic Association? Have you told the individuals making these comments that you are working with a professional to be sure your little one is getting everything he needs? If the answer to my questions is yes and the questioners persist, refer them to your nutritionist for reassurance.

질려버린 독자분께: 독자분께서 아드님께 먹이는 식단을 소아과 의사도 알고 계십니까? 독자분의 소아 영양학자께서는 미국 영양학 협회의 회원이십니까? 독자분께서는 그러한 비판을 하시는 분들께 아들이 필요한 모든 것을 섭취할 수 있기를 보장하기 위해 전문가와 함께 노력하고 계신다는 사실을 말씀드리셨습니까? 저의 질문에 대한 대답이 “예”이고 질문자들이 고집스럽게 계속한다면, 그분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독자분의 영양학자를 소개해 드리세요.

안성진 코리아타임스 경영기획실 기획팀장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