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은 고양이' 길고양이 보호소의 하루

길고양이 38마리가 한집에서 산다면 어떨 것 같으신가요?

다양한 털빛만큼이나 개성이 강한 고양이들을 한자리에 모으는 것도 일이지만, 각자 성향에 맞는 조건을 맞추기도 쉽지 않으리라 짐작되는데요.

동그람이 영상 캡처

성격만큼이나 사연도 다양한 ‘내일은 고양이’ 보호소의 하루.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동그람이 김광영 PD broad0_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