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최수영 “♥정경호 이야기, 왜 하면 안돼?”…8년차 장수커플의 여유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아는형님’ 최수영 “♥정경호 이야기, 왜 하면 안돼?”…8년차 장수커플의 여유

입력
2020.02.02 10:24
0 0
‘아는 형님’ 소녀시대 수영이 연인 정경호를 언급했다. JTBC 캡처

‘아는 형님’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최수영이 공개 열애 중인 연인 정경호를 언급했다.

지난 1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OCN ‘본 대로 말하라’의 두 주인공 최수영, 진서연이 전학생으로 등장해 걸 크러시 매력을 뽐냈다.

이날 이상민은 “’무정도시’를 인상 깊게 봤다”고 운을 띄운 뒤 최수영에게 “정경호가 남자친구이지 않나. 얘기를 해도 되냐”고 조심스럽게 물었다. ‘무정도시’는 최수영과 8년 째 열애 중인 연인 정경호가 출연했던 작품이다.

이에 최수영은 “왜 이야기하면 안 되냐”고 반문했고, 이어 “그럼 나도 얘기해도 되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영철은 “방송에서 남자친구 얘기가 나오면 쑥스러워하는 것 같다”고 말했고, 최수영은 “기사가 너무 많이 나니까 갑자기 긴장이 되는 것”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또 수영은 이날 서장훈에게 “네가 만날 때 좀 불편한 여자를 만나라. 내가 조심해야겠다. 이렇게 하면 쟤가 어떻게 반응할까 항상 생각하게 하는 여자를 만나면 너도 할 수 있어”라고 일침을 가해 웃음을 유발했으며, 이상민에게는 “존경할 수 있는 여자를 만나라. 너도 할 수 있다”고 뼈 있는 응원을 하며 걸크러시 매력을 과시했다.

또 그는 '소녀시대 데뷔 전날', '연기자 데뷔 전날', '열애설 발표 전날' 중 가장 떨렸던 날로 열애설 발표 전날을 꼽아 시선을 모으기도 했다. 수영은 “(열애설 발표 때) 세상이 끝나는 줄 알았다. 그때 당시에는 (공개 열애가) 잘 없었다”며 당시 심경을 고백하기도 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