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두영(가운데) 전 대통령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홍보소통실장이 28일 오전 덕양구 청년들과 함께 고양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경기 고양을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송두영 선거사무소 제공

송두영 전 대통령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홍보소통실장이 28일 오전 고양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경기 고양을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선거구(덕양구) 청년들과 함께 기자회견장에 선 그는 ‘덕양구를 판교처럼’이란 슬로건으로 △행신중앙역(가칭) 신설 △대곡역 일대 벤처단지 개발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 △삼송ㆍ향동동 대중교통 활성화 △능곡지구 도시재생사업 추진 등을 공약했다.

광주 출신인 송 전 실장은 한국일보 기자, 민주당 상근 부대변인, 정책위 부의장, 민주당 덕양을 지역위원장 역임했고 최근에는 대통령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홍보소통실장으로 근무했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