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밥달인이 공개됐다. SBS 방송 캡쳐

초밥달인이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용인 초밥의 달인이 소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소개된 달인은 57년 경력을 자랑한다. 특히 잠행단은 광어 초밥을 맛본 후 “면도칼로 싹 베는 느낌. 혀 끝에 닿는 느낌이 날카롭다. 먹고 나면 남는 것 없이 깔끔하게 넘어간다”라며 극찬했다.

또한 달인의 기술을 전수받은 아들은 면포에 싼 쌀에 채를 썬 오이와 당근을 올리고, 소금을 뿌려 쌀에 그 맛이 그대로 흡수되게 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생활의 달인’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