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승진이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스테이크를 만들었다. 방송 캡처

하승진이 캠핑 요리에 도전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하승진이 전태풍과 함께 양평 소리산 계곡을 찾았다.

이날 하승진과 전태풍은 입수 후 캠핑 요리를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하승진은 올리브오일을 넣고 소금을 뿌려 스테이크를 만들었다.

하승진은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하게 만들겠다”고 자신있게 말했다. 그러나 완성된 스테이크의 겉면은 새까맣게 탔고 속은 거의 익지 않았다.

이에 전태풍은 하승진에게 “너희 누나와 요리 실력이 비슷한 것 같다”며 농담을 건넸다. 전태풍의 말에 하승진은 “사과해라”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승진은 “캠핑 와서 먹으면 탔든 안 탔든 똑같다. 워낙 어두워서 타도 잘 모른다”고 덧붙였다.

한편, TV조선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