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방탄소년단, ‘골든디스크’ 음원X음반 대상 싹쓸이 “공정한 2020년 기대” [종합]
알림

방탄소년단, ‘골든디스크’ 음원X음반 대상 싹쓸이 “공정한 2020년 기대” [종합]

입력
2020.01.05 19:42
0 0
방탄소년단이 ‘골든디스크’ 음원과 음반 부문 대상을 모두 수상했다. 추진혁 기자
방탄소년단이 ‘골든디스크’ 음원과 음반 부문 대상을 모두 수상했다. 추진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골든디스크' 대상 2관왕으로 또 한번 위엄을 뽐냈다.

방탄소년단은 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20 제34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음반 부문 시상식에 참석해 '팬스 초이스 K-POP 스타상', '틱톡 골든디스크 인기상'에 음반 본상과 대상까지 수상했다.

지난 4일 열린 '2020 제34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디지털 음원 부문 시상식에서도 음원 본상과 대상을 수상한 방탄소년단은 음원과 음반 부문 대상을 휩쓸게 됐다.

인기상과 본상을 받고 방탄소년단은 "여러분의 응원 덕분에 노래하고 춤 출 수 있다는 걸 잊지 않고 더 열심히 하겠다. 항상 감사하고 사랑한다. 이 상도 여러분의 것"이라고 팬 사랑을 드러냈다. 그 뿐만 아니라 "멋진 걸 준비해서 찾아뵐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올해의 활약도 예고했다.

대상 수상자로 호명되고 서로 포옹한 뒤, 방탄소년단 RM은 "2010년대 마지막 시상식이자 2020년대 첫 시상식에서 이렇게 큰 영광을 얻은 건 팬 여러분 덕분이다. 지난해 참 행복했다. 10년 전에 방시혁 PD님 처음 본 날이 기억난다. 그 때부터 10년 동안 저희의 2010년대는 방탄소년단이라는 이름으로 가득했다. 이제 2020년이다. 2020년대에는 그 옆에 아미라는 이름도 같이 가득 할 것 같다. 저희가 여러분의 이름으로 이 책을 가득 써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RM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지금도 진심을 다해 음악을 만들고 노력하는 많은 아티스트 분들이 있다. 2020년대에는 그 분들의 공명과 노력과 진심이 공정하고 정당하고 헛되지 않게 많은 대중 분들께 닿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 2010년대의 잘못된 점은 2010년대에서 끝내고, 2020년대는 조금 더 좋은 연대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스쿨 러브 어페어(Skool Luv Affair)', '보조개', '소우주', '디오니소스(Dionysus)' 등을 선곡한 화려한 무대로도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한편, '2020 제34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음반 부문 본상의 주인공은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NCT 드림, 백현, 세븐틴, 몬스타엑스, 세훈&찬열, 갓세븐, 뉴이스트, 슈퍼주니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