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1단계 무역협상 합의… 트럼프 승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미중 1단계 무역협상 합의… 트럼프 승인”

입력
2019.12.13 07:14
0 0

블룸버그, 소식통 인용.

미국 15일 예정된 관세부과 철회

로이터 “중국, 미국산 농산물 500억달러 구매 합의”

Figure 1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 백악관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의 1단계 무역 협상 합의를 승인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2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1단계 합의안에 미국은 15일로 예정된 1,60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5% 관세 부과를 철회하고 중국은 미국 농산물 구매를 더 늘리는 내용이 포함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또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기존 관세 인하도 논의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한 관계자는 “합의 조건은 합의됐지만 법률적 문구가 아직 최종적으로 마무리 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트럼프 행정부는 미중 합의가 공식 발표될 경우 지지를 얻기 위해 의회와 재계를 접촉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로이터통신도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협상과 관련, 원칙적인 합의에 도달했다며 중국이 내년에 구매할 미국산 농산물의 규모가 500억달러라고 소식통을 인용해 밝혔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는 이날 일부 상원의원들에게 "공식 발표가 임박한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윗을 통해 "중국과의 빅딜에 매우 가까워지고 있다"면서 "그들(중국)이 그것을 원하고 있고, 우리도 그렇다"고 낙관론을 피력한 바 있다.

워싱턴=송용창 특파원 hermeet@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