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일본 IT취업반, 전원 현지 채용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영남이공대 일본 IT취업반, 전원 현지 채용

입력
2019.12.09 20:43
0 0

17명 모두 도쿄 소재 기업 입사, 6년간 졸업예정자 79명 취직

영남이공대 일본 IT취업반 학생들과 교수진이 일본 취업 성공을 알리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남이공대 제공

대구 영남이공대학교(영남이공대) 일본 IT취업반 소속 학생 17명이 모두 도쿄 IT기업에 들어가게 됐다.

9일 영남이공대에 따르면 이 대학 컴퓨터정보과 졸업예정자 17명은 일본 도쿄 IPS 그룹 3개사와 Taurus Software 그룹 3개사, ㈜TOMATO 등에 취업했다.

영남이공대 일본 IT취업반은 컴퓨터정보과 3학년 학생들이 일본 기업에 취직할 수 있도록 현장실무 위주로 구성된 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6년간 운영해 총 79명의 학생이 일본 현지 IT기업에 채용됐다.

영남이공대 관계자는 “이 같은 성과는 체계적인 교육커리큘럼과 대학의 적극적인 지원, 교수진과 재학생의 열정 덕분이다”며 “많은 시너지를 낸 만큼 향후에도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문상호 영남이공대 교수는 “일본 현지에서 졸업생들에 대한 만족도가 상당하다”며 “일본 IT 기업의 최신 경향이나 채용 담당자들의 요청사항들을 교육 커리큘럼에 반영해 최고의 인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민규 기자 whitekm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