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컬투쇼’ AOA 찬미, “어머니가 미용실 하셔서 팬들도 많이 온다”
알림

‘컬투쇼’ AOA 찬미, “어머니가 미용실 하셔서 팬들도 많이 온다”

입력
2019.12.04 14:56
0 0
AOA멤버들이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SBS 보이는 라디오 방송 캡쳐
AOA멤버들이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SBS 보이는 라디오 방송 캡쳐

걸그룹 AOA 멤버들이 오후의 달달함을 선사했다.

4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신봉선에 스페셜 DJ로 출격한 가운데 AOA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지민은 여섯 번째 미니앨범에 대해 “저희가 문 헌터 컨셉으로 나오고 각자 무기가 있는데 지민은 '장칼', 찬미는 '큰 활', 혜정은 '쌍권총', 설현은 '장총' 무기를 가지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지민은 “타이틀 곡 '날 보러 와요(Come See Me)' 뮤직비디오가 굉장히 고퀄리티다. 꼭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특히 한 청취자는 “찬미씨 어머니 미용실 가서 염색을 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찬미는 쑥스러운 듯 “구미에서 어머니가 미용실을 아시는데 팬 분들도 아시고 멀리서도 많이 와주신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지금 머리도 엄마가 염색해 준거다. 엄마가 저보다 더 예쁘시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