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섭이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신예 트로트 가수 조명섭이 아이오케이컴퍼니 TN엔터사업부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조명섭은 지난 23일 방송된 KBS 1 ‘노래가 좋아-트로트가 좋아’에서 최종 우승자로 선정되며 세간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조명섭은 이번 우승을 통해 가수 활동에 사용하게 될 상금 2,000만원과 데뷔 앨범 발매의 기회를 얻게 되었다.

1999년생인 조명섭은 올해 말 군입대를 앞뒀다고 알려져 있었으나, 방송 우승과 전속계약 체결까지 연이어 좋은 소식을 전한 만큼 군입대 일정을 변경해 학업을 병행하며 방송 활동에 몰입할 예정이다.

아이오케이 소속사 담당자는 “조명섭씨는 또래에서 찾아보기 힘든 진한 음악적 감수성과 인성까지 두루 갖춘 훌륭한 인재이다. 학업은 물론 가수로서 체계화된 교육까지 집중적으로 지원하며 잠재된 가능성을 최대한으로 끌어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며 전속계약의 입장을 전했다.

한편, 조명섭이 소속된 아이오케이컴퍼니 소속 TN엔터사업부에는 이영자, 장윤정, 지석진, 김숙, 김지선, 홍진경, 붐, 오상진, 토니안, 문희준, 이재원, 차오루, 에반(유호석), 황현희, 박준금, 최은경, 정지영, 김소영, 김환, 김나영, 안선영, 정주리, 홍지민, 장혜진, 유하나, 변정수, 신린아, 정지소, 이우진, 이혜정, 김태훈, 김인석, 윤성호, 이민웅, 안젤라박 등이 소속돼 있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