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빈 ‘12월의 신부’… 7일 웨딩마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전혜빈 ‘12월의 신부’… 7일 웨딩마치

입력
2019.12.03 09:48
0 0
배우 전혜빈. ARK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전혜빈이 7일 결혼한다.

전혜빈 소속사 팬스타즈컴퍼니는 3일 보도자료를 통해 “전혜빈이 7일 사랑하는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며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 진지한 만남 끝에 부부의 연을 맺는다”고 밝혔다. 예비신랑은 연예인이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전혜빈은 소속사를 통해 “예비신랑은 훌륭한 인품을 지닌 사람으로, 저와 깊은 공감으로 소통하며, 함께할 때 더 큰 행복과 안정감을 느끼게 되어 결혼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결혼식은 양가 친인척과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소박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전헤빈은 2002년 아이돌 그룹 Luv의 멤버로 데뷔한 후 배우로 전업했다. 드라마 ‘또 오해영’(2016)과 ‘왜 그래 풍상씨’(2019) 등에 출연해 인기를 모았다.

강진구 기자 realnine@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