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HI★현장] “문빈 위해 1위하고파” 아스트로, 개인활동 시너지 예고
알림

[HI★현장] “문빈 위해 1위하고파” 아스트로, 개인활동 시너지 예고

입력
2019.11.20 16:00
0 0
아스트로가 사랑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호연 기자
아스트로가 사랑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호연 기자

보이그룹 아스트로가 한계를 뛰어넘는 열정을 선보인다.

아스트로는 20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루 플레임(BLUE FLAM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블루 플레임'의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처음 공개했다. 올해 1월 '올라잇(All Right)' 타이틀곡 '올나잇(All Night)(전화해)' 활동 이후 10개월 만에 컴백한 아스트로는 몽환파탈의 매력을 장착하고 돌아왔다.

'블루 플레임'은 높은 온도에서 보이는 푸른색 불꽃처럼 열정으로 한계를 뛰어넘겠다는 아스트로의 의지를 담은 앨범이다. 청량과 섹시 사이에서 다양한 색감을 내고 있는 아스트로가 이번 '블루 플레임' 활동으로는 몽환파탈 콘셉트를 내세웠다. 타이틀곡 '블루 플레임'은 그루브한 느낌을 주는 세련된 스타일에 적극적인 사랑 고백을 담고 있는 노래다.

10개월 동안 차은우는 MBC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을 주인공으로 이끌었고, 문빈은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과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 2', 윤산하는 웹드라마 '사랑공식 11M' 등을 통해 활발한 개인 활동을 펼쳤다. 문빈은 건강상 이유로 잠시 활동을 쉬어가지만, 이 같은 여섯 멤버의 시너지가 아스트로의 단체 활동에서 빛을 발할 전망이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블루 플레임'과 라키의 자작곡 '찬바람 불 때면'을 비롯한 총 5곡이 수록된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아스트로는 두 곡의 라이브 무대를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였다. 라키는 "음악적으로 멤버들의 참여도를 높였고, 섹시한 스타일링으로 더 성숙해진 모습을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 매번 성숙한 변화를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실제로 차은우는 데뷔 후 가장 밝은 색으로 염색하는 등 이번 활동을 위한 특별한 변화가 여럿 있었다. 이에 아스트로는 '블루 플레임'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고 있다.

새로운 활동의 목표는 1위다. 차은우는 "지상파 1위를 해서 소감으로 문빈을 언급하고 싶다"고 전했다. 1위 공약으로는 '미녀와 야수' 콘셉트를 표현한 콘텐츠를 언급했다.

한편, 아스트로의 '블루 플레임'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아스트로는 같은 날 팬들과 함께 하는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이번 주부터 활발한 음악 방송 활동을 시작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