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삼립은 ‘궁중 꿀 약과’를 미국 창고형 유통업체 ‘코스트코’에 입점시키고 현지 판매를 본격화한다고 20일 밝혔다.

SPC삼립에 따르면 지난 15일 궁중 꿀 약과는 미국 판매용인 ‘Honey Blossom Cookie’라는 이름으로 미국 수출 물량 선적을 완료했다. 다음달 말부터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등 미국 서부지역에 위치한 코스트코 250여개 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향후 미국 전역 550여개 매장까지 판매망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궁중 꿀 약과’는 한국의 전통 과자인 약과를 먹기 좋게 작은 크기로 만든 디저트로 2004년 출시됐다. 달콤한 맛과 쫄깃한 식감으로 다양한 연령대로부터 사랑을 받으며, 국내에서도 매년 평균 20%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SPC삼립 관계자는 “약과는 최근 외국인들 사이에서 ‘한국 전통 쿠키’로 입소문이 나면서 해외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라며, “내년에는 영국, 일본, 대만 등 수출 국가를 전세계로 확대해 수출액 50억 원을 목표로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은영기자 kiss@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