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편애중계’ 안정환X김성주, 소시지 하나로 싸움 날 뻔한 사연은?
알림

‘편애중계’ 안정환X김성주, 소시지 하나로 싸움 날 뻔한 사연은?

입력
2019.11.19 20:12
0 0
안정환X김성주에게 위기가 찾아온다. MBC 제공
안정환X김성주에게 위기가 찾아온다. MBC 제공

MBC ‘편애중계’의 명불허전 완벽 호흡 안정환, 김성주에게 위기가 찾아온다.

19일 오후 방송되는 MBC ‘편애중계’는 기상천외한 '꼴찌 고사' 2탄으로 꾸며진다. 보기만 해도 흐뭇한 미소가 지어지는 꼴찌 삼인방의 끼와 이들을 무조건 응원하는 편애 중계진의 입담은 안방극장을 또 한 번 한바탕 뒤집을 예정이다.

먼저 비빔밥에 들어간 급식 재료를 맞히는 신개념 과학 문제로 치열한 침샘공격이 시작된다. 지난주 온라인 실검을 장악했던 사자성어 문제와 1초 듣고 노래 맞히기에 이어 오직 꼴찌들을 위한 기상천외한 문제들이 등장함은 물론 자기들만의 방식으로 수능 기출문제에도 도전한다.

여기에 편애 중계진들 역시 “발효과학(?)이다”, “재료 궁합이 있다”는 등 능청스럽게 입담 배틀에 가세, 안정환은 “‘편애중계’를 보면서 먹으면 0칼로리다”라며 먹언(먹방 명언)을 탄생시키며 먹방까지 권유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제작진이 가져다준 시식용 비빔밥 속 단 하나뿐인 소시지를 본 안정환과 김성주 사이에는 묘한 긴장감이 감돌았다고. 과연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던 이들에게 무슨 갈등이 생긴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이날은 특별 심사위원 박완규, 러블리즈 미주, 그리의 날카로운 심사로 재미를 더한다. 꼴찌 삼인방 중 세 사람의 마음을 쥐락펴락한 작문 신동이 탄생했다고 해 그 주인공이 누구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기분 좋은 에너지로 안방극장을 힐링 시키는 MBC ‘편애중계’의 ‘꼴찌 고사’ 특집 2탄은 19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