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지 누구? 인형 미모에 ‘송유지’로 활동한 배우…최근 근황 “감기야 저리가”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유지 누구? 인형 미모에 ‘송유지’로 활동한 배우…최근 근황 “감기야 저리가”

입력
2019.11.18 16:07
0 0
김유지가 사랑에 빠진 후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김유지 SNS

배우 정준과 공개 열애를 인정한 김유지가 화제의 중심에 선 가운데 김유지가 공개한 최근 근황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유지는 지난 7일 오후 자신의 SNS에 “감기야 저리가”라는 귀여운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유지는 뚜렷한 이목구비에 인형 미모를 뽐내고 있다.

특히 소멸 직전 작은 얼굴에 러블리한 매력은 더욱 시선이 간다.

한편, 김유지는 올해 나이 28세로 송유지라는 예명으로 배우 생활을 한 바 있다. 김유지는 동덕여대 방송연예학과를 졸업했으며 지난 2017년 종영한 MBC '역도요정 김복주'로 데뷔해 OCN '멜로 홀릭' 등에 출연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