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위 조작 의혹 ‘프듀’ 전 시리즈 다시 보기 중단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순위 조작 의혹 ‘프듀’ 전 시리즈 다시 보기 중단

입력
2019.11.18 14:45
0 0

엠넷 “비판 여론 따라” 18일부터 서비스 않기로

시청자 투표 조작 의혹을 받는 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포스터. 엠넷 제공

케이블채널 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전 시즌의 다시 보기(VODㆍ주문형 비디오)서비스가 18일부터 중단된다.

Mnet 관계자는 이날 ‘프로듀스’ 시리즈 다시 보기 서비스 중단 이유에 대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등에서) 방송 중단이나 제재를 받은 것은 아니지만 (‘프로듀스’ 시리즈를) 불편해하는 시청자들이 많아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프로듀스 101’ 전 시즌에 걸쳐 시청자 투표 조작 의혹이 일파만파 번진 데 따른 조처라는 설명이다.

‘프로듀스’ 시리즈는 4편격에 해당하는 ‘프로듀스 X101’에 대한 시청자 투표 조작 혐의 등으로 김용범 CP와 안준영 PD가 구속된 상태다. 안 PD가 4편 뿐 아니라 1~3편까지 순위 조작을 했다고 검찰에 밝힌 것으로 보도됐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