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홍콩 경찰, 시위대 최후보루 이공대 진입… 실탄 발사 우려도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홍콩 경찰, 시위대 최후보루 이공대 진입… 실탄 발사 우려도

입력
2019.11.18 09:04
0 0
홍콩 이공대에서 17일 한 시위자가 경찰을 향해 화살을 쏠 준비를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홍콩 경찰이 시위대 수백 명이 1주일째 점거하며 격렬히 저항하고 있는 ‘최후의 보루’ 이공대에 18일 진입했다. 경찰이 실탄 사격을 공언한 터라 상당한 물리적 충돌이 우려된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홍콩 경찰은 전날 밤 홍콩이공대로 연결되는 모든 문을 봉쇄한 뒤 장갑차를 앞세워 진입을 시도했다. 시위대는 투석기와 화염병, 화살을 쏘며 밤새 저항했다. 이에 맞서 홍콩 경찰은 최루탄과 물대포, 음향 대포까지 동원했다.

베이징=김광수 특파원 rollings@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