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바 일본 대표팀 감독 "오늘은 한국 전력 확인하겠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나바 일본 대표팀 감독 "오늘은 한국 전력 확인하겠다"

입력
2019.11.16 19:30
0 0
이나바 아츠노리 일본 야구대표팀 감독. 도쿄=뉴스1

프리미어12 결승전을 포함해 한국과 2연전을 갖게 된 이나바 아츠노리 일본 야구 대표팀 감독이 첫 날은 전력 확인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나바 감독은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한국과의 경기를 앞두고 일본 취재진에 둘러써야 "오늘 경기로 한국이 어떤 팀인지 확인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국과 일본은 이날 슈퍼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치르고 곧바로 17일 결승전에서 재격돌한다. 두 팀 모두 부담을 던 1차전이지만 아무래도 홈팀 일본이 좀더 신경 쓰이는 경기다. 때문에 김경문 감독이 이날 주전들을 대거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한 반면, 이나바 감독은 결승전에도 선보일 것으로 보이는 베스트 멤버를 풀가동했다.

이나바 감독은 "오늘 경기로 내일 경기를 어떻게 연결하느냐가 중요하다"며 "한 경기 한 경기 변화 없이 하면서 내일 결승에 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나바 감독은 15일 도쿄돔을 찾아 한국이 멕시코를 7-3으로 꺾는 모습을 지켜봤다. 그는 "한국 팀에 대한 정보와 영상은 많다. 그러나 대표팀 유니폼을 입었을 때는 기존과 다른 모습이 나올 수 있다. 선수가 어떻게 느끼는지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한국의 도쿄올림픽 진출도 축하했다.

도쿄=성환희 기자 hhsu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