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부천 오정초등학교서 불… 학생ㆍ교직원 250명 대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경기 부천 오정초등학교서 불… 학생ㆍ교직원 250명 대피

입력
2019.10.23 10:13
0 0

10분 만에 진화… 인명 피해 없어

23일 오전 8시 33분쯤 경기 부천시 원종동 오정초등학교 급식실에서 불이 나 학생과 교직원 250여명이 대피했다. 부천소방서 제공

경기 부천시 한 초등학교 급식실에서 불이 나 학생과 교직원 250여명이 긴급 대피했다.

부천소방서에 따르면 23일 오전 8시 33분쯤 부천시 원종동 오정초등학교 급식실에서 불이 나 학생과 교직원 250여명이 운동장으로 대피했다. 이 불로 급식실 내부와 조리기구 등이 탔으며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23일 오전 8시 33분쯤 경기 부천시 원종동 오정초등학교 급식실에서 불이 나 학생과 교직원 250여명이 대피했다. 부천소방서 제공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인력 38명과 장비 18대를 동원해 10분 만에 불을 껐다. 소방당국은 현재 급식실 내부에 있는 연기를 밖으로 빼내는 작업을 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급식실 조리대에 있는 냄비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 중이다.

이환직 기자 slamhj@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