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전남지역 고교 신입생 교복 무상 지원 ‘16만여명 혜택’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내년부터 전남지역 고교 신입생 교복 무상 지원 ‘16만여명 혜택’

입력
2019.10.18 15:29
0 0
고등학생. 게티이미지뱅크

2020년도 전남지역 고등학교 신입생 모두 교복을 무상으로 지원받는다.

전남도의회는 18일 본회의에서 민주당 소속 이장석(영광2) 의원이 대표 발의한 전남도교육청 학교 교복 지원 조례 일부 개정 조례안을 의결했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 고등학교에 입학ㆍ전입하는 1학년 학생들에게 교복을 지원하는 근거가 마련됐다.

기존 조례는 중학교 1학년 학생에게만 교복을 지원하도록 했다.

1인당 지원금액은 30만원으로 지원대상 고교생은 신입생 기준 16만여명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의원은 “고교 신입생 교과서 지원에 이어 교복 지원 대상도 확대해 전남 교육 복지도 한층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경우 기자 gwpark@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