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씨름 선수 박정우 황찬섭 인기 언급 “연예인은 내가 아니라 두 분”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유재석, 씨름 선수 박정우 황찬섭 인기 언급 “연예인은 내가 아니라 두 분”

입력
2019.10.16 00:00
0 0

유재석 조세호가 씨름선수 박정우 황찬섭을 만났다.

15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2’에서는 전국체전 100주년 특집을 맞아 씨름장을 찾아가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재석 조세호는 씨름선수 박정우 황찬섭를 만났다.두 사람은 씨름 영상 조회수 200만뷰의 스포츠 스타.

유재석은 “어제 우연히 TV에서 씨름 경기를 봤는데 여성분들이 대포 카메라를 들고 경기를 직관하더라”며 “연예인은 저희가 아닌 두 분이다”라고 치켜세웠다.

특히 황찬섭 선수의 지난해 경기 영상은 200만 뷰를 기록하며 씨름계에서 아이돌 버금가는 인기를 모으고 있다.

.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