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엠 1위로 데뷔’ 빌보드 예고
아이돌그룹 슈퍼엠이 지난 3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새 앨범 ‘슈퍼엠’ 발매 기자회견을 한 뒤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아이돌그룹 슈퍼엠이 1집 ‘슈퍼엠’으로 미국 유명 음악지 빌보드의 앨범 차트 ‘빌보드200’ 정상에 올랐다. 한국 가수 중에선 방탄소년단에 이어 두 번째 쾌거다.

빌보드는 13일(현지시간) ‘슈퍼엠이 빌보드 앨범 차트인 ‘빌보드200’에서 1위로 데뷔한다’는 제목의 기사를 냈다. 빌보드는 각 차트 공개 1~2일 전 1위 예고 기사를 내왔다.

미국 유명 음악지 빌보드가 13일(현지시간) 한국 아이돌그룹 슈퍼엠의 ‘빌보드 200’ 1위 예고 기사를 냈다. 빌보드 홈페이지 캡처

슈퍼엠은 첫 앨범으로 총 16만8,000점을 기록했다. 미국에서 유통되는 음반 및 음원 판매량을 집계하는 닐슨뮤직에 따르면 ‘슈퍼엠’은 CD가 16만4,000장이 팔렸다. 빌보드는 CD 판매량과 음원 판매량을 앨범 단위 점수로 환산해 ‘빌보드200’의 순위를 매긴다.

슈퍼엠은 K팝 기획사인 SM엔터테인먼트에서 기획한 ‘SM 어벤져스’다. 샤이니 멤버인 태민과 엑소의 백현 등 SM 소속 실력파 아이돌 7명을 따로 모아 꾸린 프로젝트팀이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