웬디 벤더가 우리 다툰 거에 대해 전화해서 사과하기를 기다리고 있어요.

당신이 전화해서 그냥 없던 일처럼 하면 어때요?

그건 좋은 생각이 아니에요.

안 받을 것 같아서요?

당장 받지요, 하지만 순전히 내가 먼저 무너졌다는 걸 얘기하려고요!

Wendy Bender is probably thinking the very same thing waiting for Blondie to call her. Calling first is losing and admitting that you’re wrong, obviously!

웬디 벤더도 아마도 똑같은 생각을 하면서 블론디가 전화하는 걸 기다리고 있을 겁니다. 둘 사이에서 먼저 전화한다는 것은 자기 잘못을 인정하고 지는 게 되는 거지요!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