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사는 한국신문협회 및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 이웃돕기 성금을 모금합니다. 이번 태풍으로 인해 경남 의령·합천·진주, 경북 울진·고령·영덕, 강원 삼척·동해 등에 많은 인명, 재산피해가 발생했습니다. 피해 이웃이 희망을 잃지 않고 일어설 수 있도록 따뜻한 도움의 손길 부탁드립니다.

※기부를 원하는 독자는 아래 성금모금 계좌로 직접 송금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신문사는 성금을 접수하지 않습니다).

△모금기간=2019년 10월 7일(월)~31일(목)

△계좌번호=농협 106906-64-003747, 국민은행 054990-72-003752, 기업은행 001-000375-93-285, 신한은행 5620-28-88597633, 우리은행 001-098482-18-953

△예금주=재해구호협회

△인터넷 기부=희망브리지 홈페이지(www.relife.or.kr)

△휴대폰 문자 기부= #0095(1건당 2,000원)

△ARS 기부=060-701-1004(한 통화 2,000원)

△성금 모금 안내=1544-9595

한국일보사·한국신문협회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피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