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X성유리, ‘캠핑클럽’ 종영소감 “소중한 기억 잊지 않을게요”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진X성유리, ‘캠핑클럽’ 종영소감 “소중한 기억 잊지 않을게요”

입력
2019.09.30 10:35
0 0
이진과 성유리가 ‘캠핑클럽’ 종영 소감을 전했다. JTBC 화면 캡처

걸그룹 핑클 멤버 이진과 성유리가 '캠핑클럽' 종영 소감을 전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캠핑클럽'은 29일 감독판 방송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캠핑클럽'에서 이진과 성유리는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팬들과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다.

이에 마지막 방송 이후 이진은 소속사를 통해 “캠핑클럽에 많은 관심과 사랑 보내주셔서 감사 드린다. 멤버들과 캠핑을 하면서 또 한번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었고, 무대에 서면서 예전의 떨리고 설레는 감정들을 다시금 느낄 수 있었다. 소중한 기억으로 간직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이진은 “지금까지 오랜 시간 저희를 기다려주시고 함께 해주신 팬 분들 정말 감사하고, 함께해서 행복했다. 초여름에 촬영 시작했는데 벌써 날이 쌀쌀해지고 있다. 모두 건강 유의하시길 바란다”며 팬 들을 향한 인사도 잊지 않았다.

성유리 또한 소속사를 통해 "이전에는 멤버들과 캠핑을 떠난다는 것을 생각해본 적도 없었고, 핑클로 무대에 다시 선다는 것은 너무나도 막연하기만 한 일이었다. 하지만 '캠핑클럽'을 통해 이 모든 것이 실현되었고, 새로운 경험을 한 값진 시간이었다. 그 동안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고 큰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캠핑 여행부터 무대까지 매 순간을 잊지 못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성유리는 "언제 만나든 항상 변함없는 멤버 언니들도 고맙고, 저희를 끝까지 기다려주고 함께 울고 웃어준 팬 분들 정말 감사 드린다. 귀한 순간들 잘 간직하고 잊지 않겠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뵐 테니 기대 부탁 드린다"며 많은 이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건넸다.

이진과 성유리는 '캠핑클럽' 이후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