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미스코리아 16人, 직접 쇼핑몰 운영한다…8월 중 1인 마켓 제작 체험
알림

미스코리아 16人, 직접 쇼핑몰 운영한다…8월 중 1인 마켓 제작 체험

입력
2019.08.21 10:44
0 0
2019 미스코리아들이 1인 마켓 제작 프로젝트에 나선다. ‘미’ 이다현·신혜지, ‘선’ 이하늬, ‘진’ 김세연, ‘선’ 우희준, ‘미’ 신윤아·이혜주(왼쪽부터 차례로)가 한 자리에 모였다. 미스코리아 운영본부 제공
2019 미스코리아들이 1인 마켓 제작 프로젝트에 나선다. ‘미’ 이다현·신혜지, ‘선’ 이하늬, ‘진’ 김세연, ‘선’ 우희준, ‘미’ 신윤아·이혜주(왼쪽부터 차례로)가 한 자리에 모였다. 미스코리아 운영본부 제공

2019 미스코리아들이 1인 마켓 제작 프로젝트에 나선다.

NHN(주)(대표 정우진)의 커머스 자회사 NHN고도(대표 이윤식)는 21일 “20대·패션·뷰티·SNS 등 1인 마켓 트렌드 적임자로 미스코리아를 선정하고, 와드인터내셔널·서울산업진흥원·한국일보E&B와 ‘2019 미스코리아의 1인 마켓 제작 프로젝트’에 대한 협약을 맺었다”고 알렸다.

이에 따라 미스코리아들은 NHN고도의 1인 마켓 대표 브랜드 '샵바이' 및 쇼핑몰 제작 교육을 제공받고, 와드인터내셔널과 서울산업진흥원으로부터 판매 아이템 선정에 대한 도움을 받게 되며, 미스코리아 대회를 주최·주관한 한국일보E&B의 지원과 함께 활동한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진’ 김세연을 포함한 당선자 7명과 지역대표 등 총 16명의 2019년 미스코리아가 참여한다. 이들은 이달 중 쇼핑몰 디자인·상품 등록·SNS 연동·PG 신청·홍보·마케팅·고객 응대 등 쇼핑몰 관련 노하우들을 전수받고 실제 등록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미스코리아들의 쇼핑몰 제작 과정과 스토리는 NHN고도 블로그를 통해 공개된다.

‘진’ 김세연은 “지금까지 한번 교육을 받았는데 쇼핑몰 제작이 생각보다 너무 쉬워서 놀랐다. 지금도 이미 쇼핑몰을 바로 오픈할 수 있는 수준”이라면서 “쇼핑몰 운영 노하우를 전수받을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저만의 쇼핑몰을 잘 만들어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