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광화문광장의 세종대왕 동상. 서울시.

서울 종로경찰서는 21일 광화문광장 세종대왕 동상에 화염병을 던진 김모(52)씨를 공용물건손상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새벽 4시쯤 소주병에 심지를 넣어 만든 화염병에 불을 붙여 세종대왕 동상 기단 아래쪽으로 던졌다. 현장에서 경비 근무를 하던 경찰관이 곧바로 동상 하단에 붙은 불을 끄고 김씨를 체포했다. 동상은 기단부가 약간 불에 그을렸을 뿐 별다른 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김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

안하늘 기자 ahn708@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