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의 새로운 매력이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더블유코리아 제공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의 꽃비주얼이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최근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을 통해 어른들도 설레게 하는 미성숙한 청춘의 솔직한 감정을 전달하고 있는 옹성우가 서정적인 비주얼로 또 다른 설렘을 선사했다.

이번 화보는 옹성우가 한 퍼퓸 브랜드의 공식 모델로 선정된 뒤 공개된 첫 화보이다. 공개된 화보 속 옹성우는 청량미 가득한 비주얼과 부드러운 미소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촬영 내내 옹성우는 ‘화보 장인’, ‘옹비드’라는 별명답게 근사한 포즈와 전매특허 꽃 미소로 스탭들의 설렘과 탄성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옹성우는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JTBC '열여덟의 순간'으로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더블유코리아 제공

옹성우는 해당 화보 촬영 당시 진행된 인터뷰에서 “최근 처음으로 세상에 제 연기를 보이고, 감사하게도 첫 작품에 첫 주연까지 맡게 됐다”며 “그런 부담감과 함께 궁금하기도 하고, 설레기도 하고. 이 모든 것들이 다 합해지더라. 제 연기를 처음 TV로 보니 정말 너무 긴장되더라” 라며 첫 드라마와 첫 연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더불어 옹성우는 요즘 자신의 가장 즐거운 순간으로 ‘열여덟의 순간’의 또래 배우들과 연기에 대한 수다를 떨 때를 꼽으며 또래다운 밝은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