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는 초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베뉴(VENUE)' 출시를 기념해 4박 5일간 시승과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참가 기회를 제공하는 '베뉴 X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시승 이벤트' 참가자를 모집한다. 제공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초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베뉴(VENUE)’ 출시를 기념해 4박 5일간 시승과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참가 기회를 제공하는 ‘베뉴 X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시승 이벤트’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현대차는 응모 고객 중 각 차수별 40명, 총 80명을 선정해 4박 5일 동안 베뉴의 상품성을 충분히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또 인제스피디움에서 진행되는 HMG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의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초대권(레벨1ㆍ1매)을 증정한다.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는 현대차가 2016년부터 진행해오고 있는 프로그램으로 참가자들은 전문가와 함께 운전에 대한 이론 교육은 물론 △긴급제동 및 긴급 회피 △슬라럼 주행 등 다양한 드라이빙 스킬을 배우면서 운전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만 21세 이상의 운전면허 소지자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전국 현대차 시승센터 및 영업점, 현대 모터스튜디오에서 베뉴를 시승한 뒤 현대차 공식 홈페이지(www.hyundai.com) 이벤트 페이지에서 응모하면 된다. 현대차는 홈페이지 응모 고객 중 신청 일정에 따라 차수별로 고객 40명을 선정해 홈페이지를 통해 당첨자를 공지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자신만의 차별화된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고객들이 베뉴의 우수한 상품성을 4박 5일 동안 충분히 체험하실 수 있도록 이번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베뉴와 함께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에 참가해 홀로 즐기는 드라이빙의 재미를 발견하는 즐거운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류종은 기자 rje312@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