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CEO 이석희 사장이 21일 오후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하고 있다. SK하이닉스 제공

이석희 SK하이닉스 최고경영자(CEO) 사장이 반도체 원자재 확보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21일 일본 출장길에 올랐다.

이 대표는 며칠 간 일본에 머무르면서 현지 협력업체 경영진과 만나 원자재 수급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또 일본 정부가 한국을 수출 심사 우대 대상인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할 것에 대비한 대응 방안도 모색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 회사 김동섭 대외협력총괄 담당 사장도 지난 16일 일본 출장길에 올라 현지 상황을 살펴본 뒤 18일 귀국했다.

업계 관계자는 "일본의 수출 규제 사태가 장기화 될 조짐을 보이자 대표이사가 해결책을 찾기 위해 직접 나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민재용 기자 insight@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