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공찬이 첫 단독 팬미팅을 준비하고 있다. WM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B1A4 멤버 공찬이 데뷔 후 첫 단독 생일 팬미팅을 개최한다.

공찬은 오는 8월 17일 오후 3시와 7시 총 2회에 걸쳐 올림픽 공원 K-아트홀에서 자신의 생일을 팬들과 기념하는 ‘해피 공찬 데이(HAPPY GONGCHAN DAY)’ 팬미팅을 개최한다.

특히 이번 팬미팅은 공찬이 팬들과 단독으로 만나는 첫 자리인 만큼 다양한 매력과 진솔한 모습이 예고됐다. 또한 감미로운 미성 보이스로 준비한 특별 무대도 궁금증을 더한다.

소속사 WM엔터테인트먼트는 “평소 팬사랑이 지극한 공찬이 이번 팬미팅을 위해 직접 기획과 준비 과정에 참여하고 있다.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공찬의 생일 기념 팬미팅은 오는 19일 오후 8시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에서 팬클럽 회원을 대상으로 선예매가 진행된다. 이후 오는 22일 오후 8시에 일반 예매가 이뤄진다.

한편 공찬은 B1A4 막내로 데뷔해 다양한 음악 활동은 물론, 웹드라마 `맛있는 연애`와 모바일 연애 시뮬레이션 `연애가 필요해` 등을 통해 연기 활동을 펼치며 조각처럼 잘생긴 훈훈한 외모와 안정적인 연기로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또한 JTBC4 뷰티 프로그램 ‘뷰티룸’ MC를 맡아 ‘뷰티 남신’으로 활발하게 활동 했으며, 최근 채널A 게임 예능 ‘같이 할래? GG’에 합류해 뛰어난 게임 실력을 발휘하고 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