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송자이더빌리지 투시도. GS건설 제공

GS건설은 이달 경기 고양시 덕양구 삼송지구에 블록형 단독주택 ‘삼송 자이더빌리지’를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최고 3층 432가구로, 전용면적 84㎡로 이뤄진다.

삼송 자이더빌리지는 단독주택의 장점과 아파트의 편리함을 결합시켰다. 각 세대는 최고 3개층으로 이뤄져 있고, 꼭대기층에는 별도의 다락이 제공돼 아이들의 놀이공간이나 취미공간으로 활용 가능하다. 세대별 단독 주차공간도 마련됐다. 주택형별로 발코니, 테라스, 세대정원, 공용홀 등 전용면적의 약 2배 규모에 달하는 서비스면적도 제공돼 대형 평형을 누릴 수 있다는 것이 GS건설 측 설명이다.

기존 단독주택과 달리 아파트 보안 및 첨단 시스템도 도입된다. 외출 시에도 스마트폰으로 가스, 난방, 실내 조명 등을 제어할 수 있는 자이앱 솔루션이 적용되고 보안을 위한 고화질 폐쇄회로(CC)TV도 설치된다. 특히 GS건설과 자이S&D가 공동 개발한 최첨단 공기정화 시스템 ‘시스클라인(Sys Clein)’이 각 세대마다 기본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단지는 쾌적한 주거환경도 갖췄다. 주변이 북한산, 노고산 자락으로 둘러싸여 있고, 단지 사이로 오금천이 흐르고 있어 일부 세대에서는 조망권 확보가 가능하다. 지하철 3호선 삼송역을 이용할 수 있으며, 통일로, 일영로, 서울외곽순환도로 통일로IC 등의 광역도로망도 인근에 있어 차량을 통해 서울 및 수도권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하나로마트, 스타필드 고양, 이케아 고양점, 은평 성모병원 등도 인접해 있다. 견본주택은 덕양구 원흥동 634-6번지에 이달 중 개관한다. 입주는 2021년 1월 예정이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