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우정노동조합 회원들이 20일 오후 대전 한국병원 징례식장에 마련된 집배원의 빈소를 찾아 유족을 위로하고 있다. 부검 결과 사망원인을 뇌출혈로 밟혀졌다. 뉴스1
전날 뇌출혈로 숨진 당진우체국 집배원 강 씨의 빈소가 마련된 20일 오후 대전 동구 대전한국병원 장례식장에서 노조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뉴시스
20일 오후 대전 한국병원 징례식장 지하 2층 로비에서 고 강길식 집배원 유족이 '과로사를 수수방관한 우정사업본부 규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우정노동조합은 20일 오후 대전 한 장례식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집배원 노동조건을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우정노동조합은 20일 오후 대전 한 장례식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집배원 노동조건을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우정노동조합은 20일 오후 대전 한 장례식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집배원 노동조건을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