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롯데백화점 대구점에서 다양한 남성용 양산이 선보이고 있다. 대구점 관계자는 "여름철 무더위와 갑작스러운 소나기를 피할 수 있는 양산이 올해 인기를 끌고 있다"며 "특히 남성용 양산이 지난해보다 판매가 20% 늘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에서는 99% 자외선 차단 기능과 초발수 원단으로 제작한 우산 겸용 양산 등을 3만 원대부터 판매한다. 연합뉴스
일 롯데백화점 대구점에서 다양한 남성용 양산이 선보이고 있다. 대구점 관계자는 "여름철 무더위와 갑작스러운 소나기를 피할 수 있는 양산이 올해 인기를 끌고 있다"며 "특히 남성용 양산이 지난해보다 판매가 20% 늘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에서는 99% 자외선 차단 기능과 초발수 원단으로 제작한 우산 겸용 양산 등을 3만 원대부터 판매한다. 연합뉴스
18일 롯데백화점 대구점에서 다양한 남성용 양산이 선보이고 있다. 대구점 관계자는 "여름철 무더위와 갑작스러운 소나기를 피할 수 있는 양산이 올해 인기를 끌고 있다"며 "특히 남성용 양산이 지난해보다 판매가 20% 늘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에서는 99% 자외선 차단 기능과 초벌수 원단으로 제작한 우산 겸용 양산 등을 3만 원대부터 판매한다. 연합뉴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