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정부 청와대 비서관 출신
이근형 윈지코리아컨설팅 대표.

더불어민주당이 신임 전략기획위원장으로 이근형 윈지코리아컨설팅 대표를 내정했다.

24일 민주당에 따르면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최근 사의를 표명한 강훈식 전략기획위원장의 후임으로 원외인사인 이근형 윈지코리아컨설팅 대표를 내정했다. 임명은 27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보고와 의결을 거쳐 이뤄질 예정이다.

전략기획위원장은 내년 총선의 전략을 수립하고, 공천 경선 여론조사 등 총선 전략을 짜고 이해찬 대표에게 보고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총선을 1년 앞두고 핵심 보직으로 꼽히는 전략기획위원장에 이 대표를 내정한 것은 여론조사 분야 전문성을 고려했다는 것이 당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근형 대표는 현재 정치컨설팅 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여권 내 대표적인 여론조사 및 정치컨설팅 전문가로 통한다. 국민의 정부에서 청와대 행정관을 지냈고, 참여정부에선 청와대 여론조사 비서관을 역임한 친노 인사로 분류된다.

민주당 관계자는 “이근형 대표는 여론조사 분야에 종사하면서 분야를 망라한 방대한 양의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어 민심을 반영해 총선 전략을 짜는 전략기획위원장의 적임자”라면서 “전문가 수혈 차원에서 이 대표와 오랜 인연이 있는 이해찬 대표가 직접 제안했다”고 말했다.

손효숙 기자 shs@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