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가 완전체로 청취자들을 만났다. EXID 공식 SNS

EXID 멤버 LE가 안무에 참여하지 못한 아쉬움을 언급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코너 '특선 라이브'에서는 그룹 EXID와 가수 양다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EXID는 "저희가 'ME&YOU'라는 곡으로 컴백했다. 뭄바톤 장르를 이번에 저희가 도전하게 됐다. 많은 사랑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특히 LE는 "제가 발목이 인대파열이 됐다. 이번 안무가 좀 강도가 세서 그 전에 다쳤는데 최대한 참여를 하려고 앨범이 미뤘었다. 근데 더 미뤄지면 안될 것 같아서 최대한 조심하는 쪽으로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제 파트랑 아웃트로만 객원래퍼처럼 하고 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EXID는 지난 15일 타이틀곡 'ME AND YOU'를 포함한 앨범 'WE'를 발매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