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양다일이 닮은 스타를 언급했다. SBS 보이는 라디오 캡쳐

가수 양다일이 닮은꼴 부자로 등극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출 컬투쇼'의 '특선 라이브' 코너에는 그룹 EXID와 양다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태균은 "아까 양다일 씨 소개하기 전에 봤는데 외모에 신용재 느낌이 있다"며 "본인이 스스로 김신영 씨 닮았다는 얘기를 듣는다더라"고 말했다.

이에 양다일은 "정말 많이 듣는다"며 "신용재 선배님, 김범수 선배님도 있다"고 언급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두시 탈출 컬투쇼’는 매일 오후 2시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