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과 정해인의 투샷이 포착됐다. MBC 제공

‘봄밤’ 한지민과 정해인 사이에 흐르는 미묘한 감정의 기류가 포착됐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은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 드라마로 시청자들의 마음에 잔잔하고도 깊은 감성을 전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안판석 사단과 한지민(이정인 역), 정해인(유지호 역)의 만남으로 예비 시청자들을 애태우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투샷을 공개해 한층 이목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누군가와 전화 통화를 하고 있는 정해인과 그런 그를 기다리고 있는 한지민의 모습이 담겼다. 그녀는 그의 통화가 끝나기만을 기다리는 듯 눈빛을 보내고 있다.

또한 가로등 불빛으로 은은하게 밝혀진 분위기, 설렘이 움트는 봄날의 밤공기 속 한 발자국만 걸어가면 닿을 듯한 두 사람의 좁혀진 거리는 더욱 심장을 간질인다.

과연 점차 가까워진 거리처럼 마음 역시 서로에게 다가갈 수 있을지 한지민과 정해인이 그려낼 현실적인 로맨스가 기다려지고 있다.

한편, 오는 22일 첫 방송되는 MBC ‘봄밤’은 달라진 시청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기존 오후 10시에서 1시간 당겨진 오후 9시에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