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규(왼쪽에서 두번째) KEB하나은행장이 10일 서울 중구 하나금융그룹 사옥에서 3ㆍ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캠페인 ‘가슴 벅찬 그 이름 대한민국’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 2억원을 독립운동 유관단체 대표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하나은행은 2월 11일부터 두 달간 가입된 예금, 적금, 스마트폰뱅킹 신규 가입 좌수당 1,000원씩 적립해 기부금을 마련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선현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이사, 지 행장, 김삼열 독립유공자유족회 회장, 김희선 항일여성독립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 나영의 민족대표33인기념사업회 회장. KEB하나은행 제공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