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한진그룹이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을 신임 그룹회장으로 선임했다고 24일 밝혔다.

대한항공에 따르면 한진칼은 이날 이사회 결의를 통해 대표이사 자리(조양호, 석태수)를 조원태ㆍ석태수로 변경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조양호 회장의 한진칼 지분 정리 안 됐지만 그것과 상관 없이 조원태 사장이 한진칼 대표이사로 신임 회장 맡으며 앞으로 그룹 경영 전반에 관여하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우기자 777hyunwoo@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