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latest album "MAP OF THE SOUL: PERSONA" /Yonhap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 : 페르소나'. 연합뉴스

K-pop merchandise sales soar thanks to BTS

K팝 굿즈, 방탄소년단 덕분에 판매 급증

The K-pop merchandise market is enjoying strong sales, led by BTS, which is sweeping global music charts in the U.S., U.K. and Japan.

미국, 영국, 일본 등 전 세계 음악차트를 휩쓸고 있는 방탄소년단을 중심으로 K팝 굿즈 시장이 엄청난 판매 호조를 누리고 있다.

BTS has sold more than 2.13 million copies of its new album "Map of the Soul: Persona" since its release April 12, setting a record for the highest first-week sales by a K-pop band, its label Big Hit Entertainment said Friday.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Map of the Soul: Persona"가 지난 12일 발매된 이후, 무려 213만장이 넘게 팔리며 K팝 역사상 최대의 '첫 주 판매' 신기록을 세웠다고 방탄소년단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금요일 밝혔다.

According to eBay Korea, K-pop merchandise sales in March rose more than 50 percent compared to the same month the previous year. Sales in April increased 57 percent compared to last year.

이베이코리아에 따르면 3월 K팝 상품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50% 이상 증가했다. 4월 매출은 지난해보다 57%나 늘었다.

"Thanks to BTS, foreign fans flock to online markets to purchase K-pop merchandise," Moon Ji-young, head of Global Affairs at eBay Korea, said. "As K-pop fever continues, we expect foreign fans will continue to buy goods at our channel."

이베이코리아 글로벌사업실 문지영 실장은 "방탄소년단 덕분에 해외 팬들이 온라인마켓으로 몰려와 K팝 굿즈를 구매한다"고 말했다. 이어 "K팝 열풍이 계속되면서, 우리 사이트에서 외국 팬들의 구매가 이어질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Moon said K-pop merchandise sales peaked on April 11 and 12, just before the new album's release, and been have strong since, thanks to the band's Saturday Night Live performance.

그는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발매 직전인 11일과 12일에 K팝 굿즈 판매가 정점을 찍었으며, 이후 미국 SNL 공연 덕분에 꾸준한 판매 호조를 보인다고 전했다.

Albums, T-shirts, accessories, light sticks, tumblers and postcards with photos of K-pop artists stir fans' desire to be closer to the artists they look up to, Moon said.

앨범, 티셔츠, 액세서리, 야광봉, 텀블러, 그리고 K팝 아티스트들의 사진이 담긴 엽서는 팬들의 우상인 아티스트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고 싶어하는 욕구를 자극한다고 그녀는 덧붙였다.

U.S. consumers accounted for 34 percent of the sales of K-pop merchandise, followed by fans in Europe and Central and South America.

K팝 상품 매출의 34%를 미국 소비자들이 차지했고, 유럽과 중남미 팬들이 그 뒤를 이었다.

코리아타임스 홍지민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www.koreatimes.co.kr/weekly.ht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