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비디오스타’ 수란, 방송 최초 수술+투병기 고백 “주변 오해에 마음 고생 多”
알림

‘비디오스타’ 수란, 방송 최초 수술+투병기 고백 “주변 오해에 마음 고생 多”

입력
2019.04.16 11:54
0 0
‘비디오스타’ 수란이 투병기를 고백한다. MBC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 수란이 투병기를 고백한다. MBC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 수란이 방송 최초로 투병기와 수술 사실을 고백했다. 

1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데뷔 첫 예능 나들이에 나선 수란은 과거 수술 후 호르몬 변화로 인해 자신이 다른 사람처럼 느껴졌고 이로 인해 주변에 오해를 받아 마음고생도 많았다고 밝혔다. 하지만 현재는 몸과 마음이 치료되어 나아졌다고 솔직한 심경을 밝혀 ‘비디오스타’ 녹화 장에 모인 출연자 모두의 응원을 받았다. 

한편, 수란은 ‘비스’에서 방송 최초로 직접 수란을 만들어 보였다. 수란은 수란을 처음 만들어보는 거라며 떨림을 감추지 못했다. 완성된 수란은 신효범이 대표로 시식을 했는데 그녀는 “처음 먹어보는 수란인데 최고의 맛”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수술까지 해야 했던 아픔과 수란이 직접 수란을 만드는 모습까지 수란의 다양한 매력은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