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이영지=’고등래퍼3’ 우승자 “기쁜 순간”…오늘(13일) 음원 발매
알림

이영지=’고등래퍼3’ 우승자 “기쁜 순간”…오늘(13일) 음원 발매

입력
2019.04.13 09:42
0 0
이영지가 ‘고등래퍼3’의 위너가 됐다. Mnet 제공
이영지가 ‘고등래퍼3’의 위너가 됐다. Mnet 제공

'고등래퍼3'의 우승자는 여성 래퍼 이영지였다.

Mnet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고등래퍼3'는 12일 방송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마지막 회에서는 파이널에 진출한 TOP6의 레전드급 무대가 쏟아졌다.

TOP6 강민수, 권영훈, 양승호, 이영지, 이진우, 최진호는 최후의 우승자를 가리기 위해 마지막 무대를 펼쳤다. 그동안 고등래퍼만의 참신하고 개성 넘치는 무대를 보여줬던 주인공들이 남아있는 만큼, 끝까지 결과를 예측하기 어려웠으며 파이널 무대는 1, 2차 관객 투표 합산으로 진행됐다.

우승을 차지한 주인공은 더 콰이엇&코드 쿤스트 팀의 이영지였다. 멘토들은 이영지를 위해 우원재를 피처링으로 섭외했고, 무대를 준비하며 훅이 약한 부분을 아쉬워했다. 하지만 파이널 공연 당일, 창모가 합류해 무대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영지는 우원재와 창모 사이에서도 돋보이는 존재감을 발휘하며 주변인들에 대한 감사함을 담은 곡 '고 하이(GO HIGH)'를 노래했다. 그 결과 1차 투표에서만 456점을 받으며 역대급 파이널 무대를 선사했다.

이어서 관객 2차 투표까지 합산한 결과 이영지는 최종 667점을 획득했다. 2위는 강민수, 3위는 최진호, 4위는 이진우, 5위는 권영훈, 6위는 양승호가 차례로 이름을 올렸다.

이영지는 눈물을 흘리며 “이 기쁜 순간을 같이 하게 되어 너무 좋다”라는 소감을 밝혀 앞으로 힙합 신에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고등래퍼3’는 10대들의 진짜 힙합을 내세우며 고등래퍼들의 용기 있는 도전과 성장 과정을 보이며 방송 때마다 시청자들의 뜨거운 주목을 받았다. 참가한 고등래퍼들도 순위를 떠나 저마다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본인이 성장하는 데 큰 자산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파이널 무대에서 공개된 모든 곡들과 이영지의 우승 특전 데뷔 음원 '레디(READY)', 김민규와 빈첸의 세미파이널곡 '히얼(HERE)'은 13일 정오 음원으로 공개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