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매체, 김정은 베트남 방문 일정 신속하게 상세하게 보도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북한 매체, 김정은 베트남 방문 일정 신속하게 상세하게 보도

입력
2019.02.27 09:19
0 0
북한 노동신문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베트남 도착 하루 만인 27일 1면과 2면에 관련 소식을 사진과 함께 상세히 보도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베트남을 방문한 소식을 북한 매체가 신속하고 상세하게 보도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27일 1면과 2면에 김정은 위원장의 베트남 하노이 입성소식과 이후 실무대표단과 만나 협상결과에 대해 보고 받는 모습을 실었다.

이날 노동신문은 1면에 김 위원장이 베트남 동당역에 도착해 하노이 숙소 도착까지 일정을 13장의 사진과 함께 전했다. 2면에는 숙소인 멜라이 호텔에서 실무대표단과 흰색 원탁에 앉아 보고 받는 모습과 베트남 현지 북한대사관을 방문한 행보를 게재했다.

2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에 도착했다고 27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6일 베트남 하노이에 도착해 실무대표단의 보고를 받았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7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도 김정은 동지가 26일 베트남 하노이에 도착해 제2차 조미 수뇌회담(북미정상회담) 실무대표단의 보고를 받았다며 “제2차 조미 수뇌회담의 성공적 보장을 위해 조미 두 나라가 현지에 파견한 실무대표단 사이의 접촉 정형(결과)을 구체적으로 청취하셨다”고 전했다.

매체들은 김영철ㆍ리수용ㆍ김평해ㆍ오수용 노동당 부위원장, 리용호 외무상, 김여정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 김성남 국제부 제1부부장, 조용원 조직지도부 부부장이 김위원장의 베트남 방문을 수행했다고 보도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6일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북한대사관을 방문했다고 27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주재 북한대사관을 방문해 대사관 사업 실태와 구성원·가족의 생활 형편을 살피고, 기념사진을 찍었다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27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북한은 과거에 최고 지도자의 외국 방문 소식을 귀국 후에 며칠 지나 간략하게 보도했던 사례가 많았으나, 최근 김정은 위원장의 국외 방문 관련 소식은 바로 다음날 매체에 반영하는 경우가 있다. 이는 김 위원장의 통치 스타일이 기존과 달라지고 있음을 보여 주는 것이다.

홍인기 기자

북한 노동신문은 27일자 1면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전날 베트남 도착 소식을 보도하면서 김 위원장이 숙소인 멜리아 호텔에 들어서 호텔 총지배인과 악수하는 사진도 북한 주민들에게 공개했다. 연합뉴스/그림 7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6일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북한대사관을 방문했다고 27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