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유선, 블레스이엔티와 전속계약…안방X스크린 열일 예고
알림

유선, 블레스이엔티와 전속계약…안방X스크린 열일 예고

입력
2019.02.11 16:14
0 0
유선. 블레스이엔티 제공
유선. 블레스이엔티 제공

배우 유선이 블레스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 2019년 열일 행보를 예고했다.

11일 블레스이엔티 측은 유선과 전속계약 소식을 전하며 “유선은 자신만의 색깔을 농후하게 지니고 있는, 독보적인 연기력의 배우다. 단단한 연기 내공을 지닌 배우와 파트너가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배우 유선의 무한한 가능성과 독보적인 연기력을 더 많은 사람들이 만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겠다. 2019년 펼쳐질 배우 유선의 맹활약을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유선은 ‘아는 와이프’, ‘플레이어’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 중인 배우 김귀선, 영화 ‘범죄도시’,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으로 이름을 알린 배우 윤병희, 영화 ‘덕혜옹주’와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 ‘화랑’ ‘불어라 미풍아’ ‘사생결단 로맨스’ 등에서 인정받은 배우 장세현, ‘복수가 돌아왔다’ 채송아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무엇보다 유선은 최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윤균상의 퍼펙트한 조력자 권비서 역을 맡아 세련되고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킨 바 있다. 정확하고 빠른 일 처리 능력과 더불어 공정함과 따뜻한 인간미까지 겸비한 권비서의 모습을 완벽하게 소화했고, 극 후반부에서는 뜨거운 모성애까지 터트리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유선은 다음달 방영 예정인 KBS 주말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워킹맘 강미선 역을 맡아 가정과 회사일 사이에서 고군분투하면서 남편과 시댁, 친정엄마까지 신경을 써야 하는, 이 시대 워킹맘들의 삶과 애환을 대변한다.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에서 호흡을 맞추며 대박 신화를 이끌었던 조정선 작가와 재회, ‘주말퀸’의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할 예정이다.

올해 개봉을 앞둔 범죄 오락 액션 영화 ‘귀수’에서는 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우도환 등과 호흡을 맞췄고, 스릴러 영화 ‘진범’에서는 배우 송새벽, 감동 휴먼 영화 ‘어린 의뢰인’에서는 이동휘와 호흡하며 장르 불문 총천연색 연기 변신을 감행, 스크린 점령까지 예고하고 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