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황희찬-황의조-이재성, 필리핀전 ‘삼각편대’

알림

황희찬-황의조-이재성, 필리핀전 ‘삼각편대’

입력
2019.01.07 21:06
0 0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황의조가 필리핀과 2019 AFC 아시안컵 UAE 조별 라운드 C조 1차전을 하루 앞둔 6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몸을 풀고 있다. 두바이=연합뉴스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황의조가 필리핀과 2019 AFC 아시안컵 UAE 조별 라운드 C조 1차전을 하루 앞둔 6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몸을 풀고 있다. 두바이=연합뉴스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 나서는 축구대표팀이 최전방에 황희찬(23ㆍ함부르크)-황의조(27ㆍ감바 오사카)-이재성(27ㆍ홀슈타인 킬) 삼각편대로 출격한다.

파울루 벤투(50) 감독은 7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필리핀과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1차전에 황의조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앞세우고 좌우 날개에 황희찬과 이재성을 배치한 4-2-3-1 전술을 가동한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세 번째 아시안컵에 출전하는 구자철(30ㆍ아우크스부르크)이 맡고, 중원은 기성용(30ㆍ뉴캐슬)-정우영(30ㆍ알사드) 조합이 나란히 선다.

포백(4-back)의 좌우 풀백은 ‘전북 듀오’ 김진수(27)와 이용(33)이 맡고, 중앙 수비는 김영권(29ㆍ광저우 헝다)-김민재(23ㆍ전북)가 담당한다.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29ㆍ빗셀 고베)가 낀다.

김형준 기자 mediabo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