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다저스, 로버츠 감독과 4년 더
알림

다저스, 로버츠 감독과 4년 더

입력
2018.12.04 08:40
0 0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 AP 연합뉴스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 AP 연합뉴스

LA 다저스가 데이브 로버츠(46) 감독에게 4년 더 지휘봉을 맡겼다.

다저스 구단은 4일(한국시간) 로버츠 감독과 계약 기간을 4년 연장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로버츠 감독은 2022년까지 다저스 유니폼을 입게 됐다. 2015년 말 다저스와 '3+1년'에 계약한 로버츠 감독은 올해로 3년 보장 계약이 만료됐다. 내년 시즌에는 구단 옵션이 걸려있는 상황이었다. 3년간 287승 200패를 거둔 로버츠 감독은 사령탑 부임과 함께 3년 연속 포스트시즌에 진출한 최초의 다저스 감독이 됐다. 다저스는 2016년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까지 올랐고, 지난해와 올해에는 2년 연속 월드시리즈에 진출해 나란히 준우승을 차지했다. 비록 2년 연속 정상 문턱을 넘진 못했지만 다저스를 2년 연속 월드시리즈 무대로 이끈 사령탑만 해도 1977∼1978년의 토미 라소다 전 감독에 40년 만이었다. 다저스 사령탑으로 로버츠 감독이 거둔 승률(0.589)은 찰리 드레슨(1951∼1953년) 전 감독(0.642) 다음으로 높다.

김지섭 기자 oni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