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사상다행복축제’, 10일 명품가로공원서 팡파르
알림

‘사상다행복축제’, 10일 명품가로공원서 팡파르

입력
2018.11.07 14:41
0 0
부산 사상구 광장로 명품가로공원. 사상구 제공
부산 사상구 광장로 명품가로공원. 사상구 제공

부산 사상구(구청장 김대근)는 북부교육지원청과 함께 사상다행복교육지원센터에서 ‘사상다행복축제’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사상다행복마을, 新(신)나는 교육과 만나다’를 주제로 한 이번 축제는 10일 오전 10시~오후 4시까지 괘법동 명품가로공원에서 열린다.

축제에는 사상다행복교육지구 관내 초ㆍ중ㆍ고교와 특수학교 등 40개 학교의 학생과 교사는 물론 지역연계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자, 사상다행복마을교육활동가 양성아카데미 참가자, 사상다행복학부모동아리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단원 39명으로 이뤄진 동주초의 ‘동주윈드오케스트라’와 엄궁초의 ‘사상챔버오케스트라’를 비롯해 덕포여중 댄스동아리, 부산에너지과학고 밴드 등 13개 팀이 참가해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특설무대에서 선보인다.

사상다행복마을교육공동체와 사상학부모동아리, 지역사회이해교사연구회 등에서 활동하는 35개 팀이 다양한 개별 부스를 운영함으로써 축제 참가자는 누구나 다양한 체험과 전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또한 2018 사상강변 청소년 어울림마당 ‘마을이 보이다’ 행사와 연계, 모범 청소년에게 표창장을 전달하고 결선 가요제도 펼쳐진다.

‘사상다행복교육지구’는 사상구와 부산시교육청, 북부교육지원청이 협약을 통해 학교와 지역이 협력하는 지역공동체를 구축, 모두에게 신뢰받는 공교육 혁신과 지역 동반 성장을 이루기 위해 지정한 지역을 말한다. 올해 1월부터 내년 12월까지 2년간 운영하며, 연장 가능하다. 교육지구의 각종 사업을 수행하는 ‘사상다행복교육지원센터’는 사상초등학교에 있으며, 사상구와 교육청이 파견한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